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침뉴스타임 헤드라인]
입력 2018.11.12 (08:01) 수정 2018.11.12 (08:21)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비무장지대 GP 완전 철거…北, 까칠봉 초소 보존

비무장지대 내 최전방 초소 즉 GP 철거가 본격 시작됐습니다. 의미있는 한 곳씩을 남기기로 했는데, 북측은 '까칠봉 초소'를 철수하지 않는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靑 제주산 귤 2백 톤 북한으로…‘답방 관련?’

청와대가 오늘까지 제주산 귤 2백톤을 북한에 보냅니다. 평양정상회담 때 북측 송이버섯에 대한 답례인데, 김정은 위원장 답방과 관련된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사령탑은 경제부총리”…“소득주도 기조 유지”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이 경제팀 사령탑은 경제부총리라며 긴밀한 협력을 다짐했습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후보자도 현 정부 정책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檢, 서기호 조사…“법원행정처 부당 개입 의혹 때문”

검찰 사법농단 수사팀이 서기호 전 정의당 의원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법관 재임용 심사 탈락 등에 법원행정처가 개입했다는 의혹 때문입니다.

“응급실 폭행은 구속수사”…의사들 거리에 왜?

응급실 폭행은 구속 수사를 원칙으로 하는 등 정부가 강력 처벌 방침을 세웠습니다. 오진으로 어린이를 사망케 한 의사들의 법정구속에 항의하며 의사들은 집회를 열었습니다.

사라진 ‘파라다이스’…캘리포니아 최악 산불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대형 산불이 동시다발로 일어나 최소 25명이 숨지고 백여명이 실종됐습니다. 주민 30만 명에게 강제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 [아침뉴스타임 헤드라인]
    • 입력 2018-11-12 08:03:02
    • 수정2018-11-12 08:21:50
    아침뉴스타임
비무장지대 GP 완전 철거…北, 까칠봉 초소 보존

비무장지대 내 최전방 초소 즉 GP 철거가 본격 시작됐습니다. 의미있는 한 곳씩을 남기기로 했는데, 북측은 '까칠봉 초소'를 철수하지 않는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靑 제주산 귤 2백 톤 북한으로…‘답방 관련?’

청와대가 오늘까지 제주산 귤 2백톤을 북한에 보냅니다. 평양정상회담 때 북측 송이버섯에 대한 답례인데, 김정은 위원장 답방과 관련된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사령탑은 경제부총리”…“소득주도 기조 유지”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이 경제팀 사령탑은 경제부총리라며 긴밀한 협력을 다짐했습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후보자도 현 정부 정책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檢, 서기호 조사…“법원행정처 부당 개입 의혹 때문”

검찰 사법농단 수사팀이 서기호 전 정의당 의원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법관 재임용 심사 탈락 등에 법원행정처가 개입했다는 의혹 때문입니다.

“응급실 폭행은 구속수사”…의사들 거리에 왜?

응급실 폭행은 구속 수사를 원칙으로 하는 등 정부가 강력 처벌 방침을 세웠습니다. 오진으로 어린이를 사망케 한 의사들의 법정구속에 항의하며 의사들은 집회를 열었습니다.

사라진 ‘파라다이스’…캘리포니아 최악 산불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대형 산불이 동시다발로 일어나 최소 25명이 숨지고 백여명이 실종됐습니다. 주민 30만 명에게 강제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