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시, 천명 규모 대학생 공공기숙사 건립
입력 2018.11.09 (14:35) 수정 2018.11.12 (08:18) 대구
대구에 천 명이 입주할 수 있는
대학생 공공 기숙사가 들어섭니다.
대구시는 오는 2021년까지
옛 중구 보건소 임시 청사 터에
지상 15층, 지하 2층 규모의
대학생 행복기숙사를 짓기로 했습니다.
기숙사 건설은
대구시가 땅 3천9백 제곱미터를 제공하고
한국사학진흥재단이 건축비를 부담해 이뤄집니다.
기숙사 반경 5km 안에는
경북대와 영진전문대,
계명대 대명캠퍼스 등이 자리하고 있으며,
중앙로역과 8백m 정도 떨어져 있어
경산권 대학과도 지하철 통학이
가능할 전망입니다.(끝)
  • 대구시, 천명 규모 대학생 공공기숙사 건립
    • 입력 2018-11-12 08:16:36
    • 수정2018-11-12 08:18:08
    대구
대구에 천 명이 입주할 수 있는
대학생 공공 기숙사가 들어섭니다.
대구시는 오는 2021년까지
옛 중구 보건소 임시 청사 터에
지상 15층, 지하 2층 규모의
대학생 행복기숙사를 짓기로 했습니다.
기숙사 건설은
대구시가 땅 3천9백 제곱미터를 제공하고
한국사학진흥재단이 건축비를 부담해 이뤄집니다.
기숙사 반경 5km 안에는
경북대와 영진전문대,
계명대 대명캠퍼스 등이 자리하고 있으며,
중앙로역과 8백m 정도 떨어져 있어
경산권 대학과도 지하철 통학이
가능할 전망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