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학부모들의 ‘수능 기원’…팔공산 갓바위 발길 이어져
입력 2018.11.12 (09:40) 수정 2018.11.12 (09:50)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대학수학능력 시험이 사흘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전국적인 기도 명소로 알려진 팔공산 갓바위에는 수험생들의 고득점을 기원하는 학부모들의 발길이 연일 이어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재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성으로 기도하면 한가지 소원은 꼭 들어준다고 알려진 팔공산 갓바위.

수능을 앞두고 수많은 사람들로 꽉 들어찼습니다.

두 눈을 감고 온 정성을 다해 절을 올리는 어머니.

쉼없는 기도에 팔과 무릎이 아플 법도 하지만 머릿 속엔 오로지 자식이 잘 되길 바라는 마음 뿐입니다.

[김은영/수험생 학부모 : "열심히 했거든요. 열심히 한 만큼 부처님의 공을 받아서 좋은 결과가 나타났으면 좋겠습니다."]

촛불 하나하나에 불을 밝히고, 자녀가 큰 시험을 무사히 치를 수 있도록 정성스럽게 기도를 올립니다.

수능기도 명당으로 알려진 이곳 갓바위에는 자녀의 좋은 성적을 기원하는 학부모들이 전국 각지에서 모여들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달려온 자녀들의 고생을 잘 알기에 애타는 부정도 그 어느 모정에 뒤지지 않습니다.

[장부환/수험생 학부모 : "너무 긴장하지 말고 보통 때 하던대로 편하게 수능을 잘 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도를 했습니다."]

팔공산 갓바위에는 수능이 다가오면서 하루 최대 만여 명에 이르는 학부모들이 찾는 등 연일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

하늘에 닿을 만큼 간절한 기도 열기가 늦가을 한기마저 녹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재민입니다.
  • 학부모들의 ‘수능 기원’…팔공산 갓바위 발길 이어져
    • 입력 2018-11-12 09:42:09
    • 수정2018-11-12 09:50:48
    930뉴스
[앵커]

대학수학능력 시험이 사흘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전국적인 기도 명소로 알려진 팔공산 갓바위에는 수험생들의 고득점을 기원하는 학부모들의 발길이 연일 이어지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재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성으로 기도하면 한가지 소원은 꼭 들어준다고 알려진 팔공산 갓바위.

수능을 앞두고 수많은 사람들로 꽉 들어찼습니다.

두 눈을 감고 온 정성을 다해 절을 올리는 어머니.

쉼없는 기도에 팔과 무릎이 아플 법도 하지만 머릿 속엔 오로지 자식이 잘 되길 바라는 마음 뿐입니다.

[김은영/수험생 학부모 : "열심히 했거든요. 열심히 한 만큼 부처님의 공을 받아서 좋은 결과가 나타났으면 좋겠습니다."]

촛불 하나하나에 불을 밝히고, 자녀가 큰 시험을 무사히 치를 수 있도록 정성스럽게 기도를 올립니다.

수능기도 명당으로 알려진 이곳 갓바위에는 자녀의 좋은 성적을 기원하는 학부모들이 전국 각지에서 모여들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달려온 자녀들의 고생을 잘 알기에 애타는 부정도 그 어느 모정에 뒤지지 않습니다.

[장부환/수험생 학부모 : "너무 긴장하지 말고 보통 때 하던대로 편하게 수능을 잘 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도를 했습니다."]

팔공산 갓바위에는 수능이 다가오면서 하루 최대 만여 명에 이르는 학부모들이 찾는 등 연일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습니다.

하늘에 닿을 만큼 간절한 기도 열기가 늦가을 한기마저 녹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재민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