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콩고민주공화국, 에볼라 역사상 최악…사망자 200명 넘어
입력 2018.11.12 (10:47) 수정 2018.11.12 (11:1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에볼라 사망자가 200명을 넘었습니다.

콩고에서 에볼라가 발생한 것은 1976년 이후 10번째로, 역사상 최악의 상태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반군과의 교전 상태까지 이어지고 있어 의료진 2명이 공격을 받아 숨지는 등 에볼라 퇴치 활동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 콩고민주공화국, 에볼라 역사상 최악…사망자 200명 넘어
    • 입력 2018-11-12 10:47:58
    • 수정2018-11-12 11:12:23
    지구촌뉴스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에볼라 사망자가 200명을 넘었습니다.

콩고에서 에볼라가 발생한 것은 1976년 이후 10번째로, 역사상 최악의 상태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반군과의 교전 상태까지 이어지고 있어 의료진 2명이 공격을 받아 숨지는 등 에볼라 퇴치 활동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