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영석·가삼현 현대重 신임 대표 "일감 확보 최우선"
입력 2018.11.12 (21:46) 수정 2018.11.13 (10:08) 뉴스9(울산)
현대중공업 공동 대표이사로 내정된
한영석·가삼현 사장이
사내 소식지를 통한 취임인사에서
"일감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두 사장은
"재도약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서
일감 확보가 최우선 과제"라며
"일감을 확보하려면 생산성 향상과
원가경쟁력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소식지 파일 서재희 메일
  • 한영석·가삼현 현대重 신임 대표 "일감 확보 최우선"
    • 입력 2018-11-12 21:46:14
    • 수정2018-11-13 10:08:46
    뉴스9(울산)
현대중공업 공동 대표이사로 내정된
한영석·가삼현 사장이
사내 소식지를 통한 취임인사에서
"일감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두 사장은
"재도약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서
일감 확보가 최우선 과제"라며
"일감을 확보하려면 생산성 향상과
원가경쟁력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소식지 파일 서재희 메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