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해안 고속도로 등 '예타' 면제 사업 건의
입력 2018.11.12 (10:25) 안동
경상북도는
동해안 고속도로와 동해중부선 복선전철화 사업,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사업을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후보 사업으로 정해
중앙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경북도는
동해안 시대 조기 개막 등을 위해
해당 사업을 면제 사업으로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각 시도가 제출한 사업들을 검토해
예타 면제 사업을 확정짓고
신속하게 추진할 계획입니다. (끝)
  • 동해안 고속도로 등 '예타' 면제 사업 건의
    • 입력 2018-11-13 08:55:24
    안동
경상북도는
동해안 고속도로와 동해중부선 복선전철화 사업,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사업을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후보 사업으로 정해
중앙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경북도는
동해안 시대 조기 개막 등을 위해
해당 사업을 면제 사업으로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각 시도가 제출한 사업들을 검토해
예타 면제 사업을 확정짓고
신속하게 추진할 계획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