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사막의 나라’ 쿠웨이트에 ‘수해’
입력 2018.11.16 (07:31) 수정 2018.11.16 (07:3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막의 나라' 쿠웨이트에 이달 들어 장마 같은 비가 내리면서 월간 최대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15일 쿠웨이트 기상센터는 11월 들어 2주간 내린 비의 양은 171.3㎜로 쿠웨이트의 연평균 강수량과 맞먹는다고 밝혔습니다.

이 폭우로 공항이 일시 폐쇄되고 관공서와 각급 학교에는 임시 휴업령이 내려졌습니다.

쿠웨이트는 사막기후로, 겨울철 며칠 동안만 비가 오기 때문에 배수시설 등이 매우 미흡합니다.
  • [지금 세계는] ‘사막의 나라’ 쿠웨이트에 ‘수해’
    • 입력 2018-11-16 07:34:24
    • 수정2018-11-16 07:38:45
    뉴스광장
'사막의 나라' 쿠웨이트에 이달 들어 장마 같은 비가 내리면서 월간 최대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15일 쿠웨이트 기상센터는 11월 들어 2주간 내린 비의 양은 171.3㎜로 쿠웨이트의 연평균 강수량과 맞먹는다고 밝혔습니다.

이 폭우로 공항이 일시 폐쇄되고 관공서와 각급 학교에는 임시 휴업령이 내려졌습니다.

쿠웨이트는 사막기후로, 겨울철 며칠 동안만 비가 오기 때문에 배수시설 등이 매우 미흡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