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무역흑자 16억2천만 달러…전국 흑자의 25%
입력 2018.11.16 (20:55) 충주
충북 도내 기업의 지난달 무역흑자가
16억2천200만 달러로
전국 흑자 규모의 25.2%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청주세관에 따르면
도내 기업의 지난달 수출액은 22억 천 800만 달러,
수입액은 5억8천600만 달러로
수출액은 1년 전보다 32.3% 증가했습니다.
또 수입액은 1년전보다 14% 늘었습니다
반도체 수출이 9억 8천 600만달러로
44.4%를 차지했고
전기전자제품이 15.3%
화공품 13.1%, 정밀기기 6% 등입니다.
  • 충북 무역흑자 16억2천만 달러…전국 흑자의 25%
    • 입력 2018-11-16 20:55:22
    충주
충북 도내 기업의 지난달 무역흑자가
16억2천200만 달러로
전국 흑자 규모의 25.2%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청주세관에 따르면
도내 기업의 지난달 수출액은 22억 천 800만 달러,
수입액은 5억8천600만 달러로
수출액은 1년 전보다 32.3% 증가했습니다.
또 수입액은 1년전보다 14% 늘었습니다
반도체 수출이 9억 8천 600만달러로
44.4%를 차지했고
전기전자제품이 15.3%
화공품 13.1%, 정밀기기 6% 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