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감 의심 환자 급증...'유행주의보' 발령
입력 2018.11.16 (21:53) 청주
이달 들어 독감 증상 환자가
2주 만에 60% 가까이 증가하면서
'유행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4일에서 10일까지
외래환자 천명 중 독감 의심 환자 수는 7.8명으로
2주 만에 59.2% 늘어남에 따라
독감 유행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보다
2주가량 빨라진 것입니다.
질병관리본부는
독감 예방을 위해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고
예방접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독감은 38도 이상 발열과
심한 기침·인후통 등을 동반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 독감 의심 환자 급증...'유행주의보' 발령
    • 입력 2018-11-16 21:53:07
    청주
이달 들어 독감 증상 환자가
2주 만에 60% 가까이 증가하면서
'유행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4일에서 10일까지
외래환자 천명 중 독감 의심 환자 수는 7.8명으로
2주 만에 59.2% 늘어남에 따라
독감 유행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보다
2주가량 빨라진 것입니다.
질병관리본부는
독감 예방을 위해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고
예방접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독감은 38도 이상 발열과
심한 기침·인후통 등을 동반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