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정치권 기 싸움 팽팽…사립유치원 혼란 지속
입력 2018.11.16 (23:10)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립유치원 관계자들이 밤새 교육청 복도를 점거했습니다.

온라인 입학 시스템인 처음학교로에 참여하지 않으면 학급운영비 전액 삭감 등 강한 제재를 하겠다는 방침에 항의하기 위해섭니다.

사립유치원 단체들의 거센 압박 속에, 유치원 정상화 3법은 국회 논의가 중단됐습니다.

자유한국당은 독자 법안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정부 여당은 국공립 확대를 거듭 천명하며 압박했습니다.

유은혜 부총리는 박용진 의원, 조희연 서울 교육감과 함께 사립유치원의 대안으로 꼽히는 공영형 사립유치원을 찾았습니다.

여야정, 유치원 단체까지 팽팽한 기 싸움을 벌이는 모양새입니다.

학부모들만 애가 탑니다.

내년도 신입 원아 모집이 이미 진행 중인데, 폐원을 신청하는 사립유치원은 점점 늘고, 모든 것이 불투명한 탓입니다.

교육 관련 시민단체와 학부모들은 내일 기자회견을 열어 유치원 비리 근절 대책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거듭 촉구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서병립입니다.
  • [자막뉴스] 정치권 기 싸움 팽팽…사립유치원 혼란 지속
    • 입력 2018-11-16 23:10:20
    자막뉴스
사립유치원 관계자들이 밤새 교육청 복도를 점거했습니다.

온라인 입학 시스템인 처음학교로에 참여하지 않으면 학급운영비 전액 삭감 등 강한 제재를 하겠다는 방침에 항의하기 위해섭니다.

사립유치원 단체들의 거센 압박 속에, 유치원 정상화 3법은 국회 논의가 중단됐습니다.

자유한국당은 독자 법안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정부 여당은 국공립 확대를 거듭 천명하며 압박했습니다.

유은혜 부총리는 박용진 의원, 조희연 서울 교육감과 함께 사립유치원의 대안으로 꼽히는 공영형 사립유치원을 찾았습니다.

여야정, 유치원 단체까지 팽팽한 기 싸움을 벌이는 모양새입니다.

학부모들만 애가 탑니다.

내년도 신입 원아 모집이 이미 진행 중인데, 폐원을 신청하는 사립유치원은 점점 늘고, 모든 것이 불투명한 탓입니다.

교육 관련 시민단체와 학부모들은 내일 기자회견을 열어 유치원 비리 근절 대책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거듭 촉구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서병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