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원시, 오는 20일부터 수렵장 개설·운영
입력 2018.11.16 (15:20) 수정 2018.11.17 (07:05) 전주
남원시가
유해 야생동물 개체 수 조절과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해
오는 20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수렵장을 개설 운영합니다.
대상 지역은
도시 지역과 문화재 보호구역 등을 제외한
3백35 제곱킬로미터입니다.
승인을 받은 수렵인은
멧돼지와 고라니 등을
정해진 수량 범위 안에서
포획할 수 있습니다.
  • 남원시, 오는 20일부터 수렵장 개설·운영
    • 입력 2018-11-17 07:03:43
    • 수정2018-11-17 07:05:25
    전주
남원시가
유해 야생동물 개체 수 조절과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해
오는 20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수렵장을 개설 운영합니다.
대상 지역은
도시 지역과 문화재 보호구역 등을 제외한
3백35 제곱킬로미터입니다.
승인을 받은 수렵인은
멧돼지와 고라니 등을
정해진 수량 범위 안에서
포획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