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쌀 샌상량 386만톤...9만톤 과잉 우려
입력 2018.11.16 (11:40) 안동
올해 쌀 생산량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지만
예상 수요량에 비해서는
과잉생산될 것으로 우려됩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올해 쌀 생산량은 386만8천톤으로
지난해에 비해 2.6% 감소하며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예상 수요량은
378만 톤에 그쳐 8만8천톤 가량이
남아돌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이때문에
어렵게 회복된 쌀값이
다시 하락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끝)
  • 올해 쌀 샌상량 386만톤...9만톤 과잉 우려
    • 입력 2018-11-20 14:23:40
    안동
올해 쌀 생산량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지만
예상 수요량에 비해서는
과잉생산될 것으로 우려됩니다.
통계청이 발표한
올해 쌀 생산량은 386만8천톤으로
지난해에 비해 2.6% 감소하며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예상 수요량은
378만 톤에 그쳐 8만8천톤 가량이
남아돌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이때문에
어렵게 회복된 쌀값이
다시 하락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