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위스 ‘나이롱 환자’ 감시법 64.7%로 통과
입력 2018.11.26 (10:49) 수정 2018.11.26 (11:0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스위스에서 현지 시각 어제, 일명 '나이롱 환자'의 사생활을 보험 회사가 감시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법안이 국민투표에서 통과됐습니다.

64.7%라는 비교적 높은 찬성률로 통과됐는데요.

이에 따라, 보험사가 사설 탐정이나 조사원을 고용해 의심스러운 가입자의 사생활을 몰래 확인하고 감시할 수 있게 됐습니다.
  • 스위스 ‘나이롱 환자’ 감시법 64.7%로 통과
    • 입력 2018-11-26 10:49:58
    • 수정2018-11-26 11:09:03
    지구촌뉴스
스위스에서 현지 시각 어제, 일명 '나이롱 환자'의 사생활을 보험 회사가 감시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법안이 국민투표에서 통과됐습니다.

64.7%라는 비교적 높은 찬성률로 통과됐는데요.

이에 따라, 보험사가 사설 탐정이나 조사원을 고용해 의심스러운 가입자의 사생활을 몰래 확인하고 감시할 수 있게 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