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 봉암유원지 웨딩홀 특혜 감사 청구"
입력 2018.11.26 (14:29) 수정 2018.11.26 (14:31) 창원
창원 봉암유원지 안
웨딩홀 건설 특혜 논란과 관련해
경남시민주권연합이 경상남도 감사와 경찰 수사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시민주권연합은 보도자료를 통해
창원시가 지난 2014년 산사태 등을 이유로
봉원유원지 안 골프연습장은 허가하지 않고,
웨딩홀은 허가한 정황 등으로 미뤄
시와 개발 업체 사이에
유착 관계가 의심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창원시 조례에
자연녹지지역은
4층 이하 건물만 지을 수 있지만,
지상 6층, 지하 4층 건물을 허가한 것도
문제라고 지적했습니다.
  • "창원 봉암유원지 웨딩홀 특혜 감사 청구"
    • 입력 2018-11-26 14:29:09
    • 수정2018-11-26 14:31:01
    창원
창원 봉암유원지 안
웨딩홀 건설 특혜 논란과 관련해
경남시민주권연합이 경상남도 감사와 경찰 수사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시민주권연합은 보도자료를 통해
창원시가 지난 2014년 산사태 등을 이유로
봉원유원지 안 골프연습장은 허가하지 않고,
웨딩홀은 허가한 정황 등으로 미뤄
시와 개발 업체 사이에
유착 관계가 의심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창원시 조례에
자연녹지지역은
4층 이하 건물만 지을 수 있지만,
지상 6층, 지하 4층 건물을 허가한 것도
문제라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