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대 주부 이불 털다 추락사
입력 2018.11.26 (20:34) 대구
어제 오전 9시쯤
대구 시지동의 한 아파트 7층에서
주부 38살 A씨가 추락해 숨졌습니다.
A씨는
베란다에서 이불을 털다가 추락했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3시간 만에 숨을 거뒀습니다.
경찰은
가족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 30대 주부 이불 털다 추락사
    • 입력 2018-11-26 20:34:27
    대구
어제 오전 9시쯤
대구 시지동의 한 아파트 7층에서
주부 38살 A씨가 추락해 숨졌습니다.
A씨는
베란다에서 이불을 털다가 추락했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3시간 만에 숨을 거뒀습니다.
경찰은
가족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