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민단체, '여성 비하 발언' 도의원 제명 촉구
입력 2018.11.26 (20:46) 순천
시민단체가
여성 비하 발언 논란을 빚은
전남 도의원의 제명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전남시민단체연대회의는
전라남도 의회 김용호 의원이
도 의회와 다수 도 의원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전남도의회와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에
김 의원의 제명을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당사자인
김용호 의원은 지난 8일
전라남도 행정사무 감사장에서
여성 의원인 상임 위원장에게 "내가
까칠하지 않게 진행을 잘해달라"는 등의
말을 했으나 여성 비하의 의도는 없었으며
발언 뒤 당일 사과했다고
해명했습니다.@@@@@@@@@@@@
  • 시민단체, '여성 비하 발언' 도의원 제명 촉구
    • 입력 2018-11-26 20:46:56
    순천
시민단체가
여성 비하 발언 논란을 빚은
전남 도의원의 제명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전남시민단체연대회의는
전라남도 의회 김용호 의원이
도 의회와 다수 도 의원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전남도의회와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에
김 의원의 제명을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당사자인
김용호 의원은 지난 8일
전라남도 행정사무 감사장에서
여성 의원인 상임 위원장에게 "내가
까칠하지 않게 진행을 잘해달라"는 등의
말을 했으나 여성 비하의 의도는 없었으며
발언 뒤 당일 사과했다고
해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