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패러 모터’ 타고 터키 명소 여행
입력 2018.12.06 (06:52) 수정 2018.12.06 (08:0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기암괴석들이 펼쳐진 '카파도키아' 상공에서 패러 모터를 탄 사람들이 색색의 열기구들을 벗 삼아 종횡무진 하늘을 누빕니다.

수려한 장관을 발밑에 두고 창공을 수놓은 이들은 스페인 출신의 패러글라이딩 챔피언 '호라시오 로렌스'와 그의 동료 선수들입니다.

카파도키아를 시작으로 경이로운 풍광을 자랑하는 '윌루데니즈' 머드 해변과 새하얀 천연 석회 온천 '파묵칼레'까지, 터키 최고의 명소들을 한 달 동안 여행하면서 패러글라이딩에 엔진의 추진력을 접목한 패러 모터로
고난도 활공 기술과 환상적인 곡예비행을 선보였는데요.

세상을 다 가진 듯 터키 하늘을 유유히 누비는 모습을 보니 자유로운 새들이 부럽지 않을 것 같네요.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 [디지털 광장] ‘패러 모터’ 타고 터키 명소 여행
    • 입력 2018-12-06 06:53:50
    • 수정2018-12-06 08:05:27
    뉴스광장 1부
기암괴석들이 펼쳐진 '카파도키아' 상공에서 패러 모터를 탄 사람들이 색색의 열기구들을 벗 삼아 종횡무진 하늘을 누빕니다.

수려한 장관을 발밑에 두고 창공을 수놓은 이들은 스페인 출신의 패러글라이딩 챔피언 '호라시오 로렌스'와 그의 동료 선수들입니다.

카파도키아를 시작으로 경이로운 풍광을 자랑하는 '윌루데니즈' 머드 해변과 새하얀 천연 석회 온천 '파묵칼레'까지, 터키 최고의 명소들을 한 달 동안 여행하면서 패러글라이딩에 엔진의 추진력을 접목한 패러 모터로
고난도 활공 기술과 환상적인 곡예비행을 선보였는데요.

세상을 다 가진 듯 터키 하늘을 유유히 누비는 모습을 보니 자유로운 새들이 부럽지 않을 것 같네요.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