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봉순] 두 집 사이 좁은 틈에 꽉!…“고양이 살려~”
입력 2018.12.06 (07:03) 수정 2018.12.06 (11:44) 고봉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두 집 사이 좁은 벽틈에 껴 울던 고양이가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구조대원은 고양이가 나올 수 있도록 벽을 조금 부숴 공간을 확보한 뒤, 고양이를 끄집어냈는데요. 다행히 다친 데 없이 무사히 주인 품으로 돌아갔다고 합니다.

영상 보시죠.
  • [고봉순] 두 집 사이 좁은 틈에 꽉!…“고양이 살려~”
    • 입력 2018-12-06 07:03:26
    • 수정2018-12-06 11:44:20
    고봉순
두 집 사이 좁은 벽틈에 껴 울던 고양이가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구조대원은 고양이가 나올 수 있도록 벽을 조금 부숴 공간을 확보한 뒤, 고양이를 끄집어냈는데요. 다행히 다친 데 없이 무사히 주인 품으로 돌아갔다고 합니다.

영상 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