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흑산도 해역서 중국 도자기 50여 점 발견
입력 2018.12.06 (07:55) 뉴스광장(광주)
신안군 흑산도 인근 해역에서 중국 남송 시대 도자기가 대량으로 발견됐습니다.
문화재청은 지난 7월부터 석 달 동안
신안과 제주 해역의 수중문화재를 조사한 결과
신안군 흑산면 인근 해역에서 중국 '저장성 룽취안요'에서 만들어진
양질의 청자 접시 등 도자기 50여 점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문화재청은 이번 유물들이 고려와 남송 그리고 일본을 포함한
동아시아 해상 교역로에 흑산도가 중요한 기착지였음을 확인할 수 있는
귀중한 자료라고 설명했습니다.
  • 흑산도 해역서 중국 도자기 50여 점 발견
    • 입력 2018-12-06 07:55:49
    뉴스광장(광주)
신안군 흑산도 인근 해역에서 중국 남송 시대 도자기가 대량으로 발견됐습니다.
문화재청은 지난 7월부터 석 달 동안
신안과 제주 해역의 수중문화재를 조사한 결과
신안군 흑산면 인근 해역에서 중국 '저장성 룽취안요'에서 만들어진
양질의 청자 접시 등 도자기 50여 점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문화재청은 이번 유물들이 고려와 남송 그리고 일본을 포함한
동아시아 해상 교역로에 흑산도가 중요한 기착지였음을 확인할 수 있는
귀중한 자료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