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유라시아 중심도시로서의 역할 미리 준비해야"
입력 2018.12.06 (17:00) 뉴스9(부산)
남북 화해의 시대를 맞이해 부산이 유라시아 대륙의 대표적 항구가 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오늘 부산에서 열린 2018 유라시아 도시포럼에 참가한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은 특별연설을 통해 지정학적으로 부산은 유라시아 대륙과 태평양을 잇는 최대의 물류기지이자, 북한과 한·중· 러· 일을 포함한 환동해경제권의 중심도시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를 위해서는 부산이 교통, 에너지, 환경 등 공동 이슈에 대해 주도권을 잡으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유라시아 대륙은 세계 인구의 70%와 GDP의 60%가 집중된 세계 최대의 단일 대륙입니다.
  • "부산, 유라시아 중심도시로서의 역할 미리 준비해야"
    • 입력 2018-12-07 09:38:10
    뉴스9(부산)
남북 화해의 시대를 맞이해 부산이 유라시아 대륙의 대표적 항구가 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오늘 부산에서 열린 2018 유라시아 도시포럼에 참가한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은 특별연설을 통해 지정학적으로 부산은 유라시아 대륙과 태평양을 잇는 최대의 물류기지이자, 북한과 한·중· 러· 일을 포함한 환동해경제권의 중심도시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를 위해서는 부산이 교통, 에너지, 환경 등 공동 이슈에 대해 주도권을 잡으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유라시아 대륙은 세계 인구의 70%와 GDP의 60%가 집중된 세계 최대의 단일 대륙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