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말극장가] 여전히 ‘국가부도의 날’·‘보헤미안 랩소디’ 쌍두마차
입력 2018.12.14 (07:05) 수정 2018.12.14 (10:08) 연합뉴스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가 신작들의 도전을 뿌리치고 여전히 박스오피스를 양분하는 모습이다.

1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국가부도의 날'은 전날 8만7천886명을 동원하며 6일째 박스오피스 선두를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307만1천324명으로 300만 고지를 돌파했다.

개봉 45일째에 접어든 '보헤미안 랩소디'는 13일 8만3천881명을 추가하며 장기흥행을 이어갔다. 누적 관객 수는 738만7천608명으로 주말 중 800만에 근접할 것으로 전망된다.

공효진 주연의 현실 스릴러물 '도어락'은 6만5천134명을 동원하며 3위를 차지했다. 지난 5일 개봉 이후 사흘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나,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에 밀려나며 6일째 3위에 머무르는 중이다.

12일 개봉한 신작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는 3만6천88명을 불러모으며 4위에 올랐다. 평행세계 스파이더맨들이 팀을 이뤄 악당을 물리친다는 내용의 애니메이션으로 선두권을 위협할 후보로 꼽힌다.

같은 날 개봉한 스릴러물 '부탁 하나만 들어줘'와 애니메이션 '엘리엇과 산타 썰매단'은 각각 6위와 9위를 차지했다.

이번 주 개봉한 신작들이 선두권으로 치고 나오지 못하면서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 쌍두체제는 다음 주 '스윙키즈', '마약왕', '아쿠아맨' 등 겨울 대작들이 개봉하기 전까지 유지될 가능성이 커졌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주말극장가] 여전히 ‘국가부도의 날’·‘보헤미안 랩소디’ 쌍두마차
    • 입력 2018-12-14 07:05:59
    • 수정2018-12-14 10:08:57
    연합뉴스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가 신작들의 도전을 뿌리치고 여전히 박스오피스를 양분하는 모습이다.

1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국가부도의 날'은 전날 8만7천886명을 동원하며 6일째 박스오피스 선두를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307만1천324명으로 300만 고지를 돌파했다.

개봉 45일째에 접어든 '보헤미안 랩소디'는 13일 8만3천881명을 추가하며 장기흥행을 이어갔다. 누적 관객 수는 738만7천608명으로 주말 중 800만에 근접할 것으로 전망된다.

공효진 주연의 현실 스릴러물 '도어락'은 6만5천134명을 동원하며 3위를 차지했다. 지난 5일 개봉 이후 사흘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나,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에 밀려나며 6일째 3위에 머무르는 중이다.

12일 개봉한 신작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는 3만6천88명을 불러모으며 4위에 올랐다. 평행세계 스파이더맨들이 팀을 이뤄 악당을 물리친다는 내용의 애니메이션으로 선두권을 위협할 후보로 꼽힌다.

같은 날 개봉한 스릴러물 '부탁 하나만 들어줘'와 애니메이션 '엘리엇과 산타 썰매단'은 각각 6위와 9위를 차지했다.

이번 주 개봉한 신작들이 선두권으로 치고 나오지 못하면서 '국가부도의 날'과 '보헤미안 랩소디' 쌍두체제는 다음 주 '스윙키즈', '마약왕', '아쿠아맨' 등 겨울 대작들이 개봉하기 전까지 유지될 가능성이 커졌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