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버진갤럭틱, 유인 우주 시험비행 성공
입력 2018.12.14 (07:31) 수정 2018.12.14 (07:3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국의 억만장자 리처드 브랜슨 버진그룹 회장이 이끄는 민간 우주탐사기업 버진 갤럭틱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모하비 사막에서 유인 우주선을 쏘아 올리는 시험비행에 성공했습니다.

'스페이스십 투'는 미 서부시간 13일 오전 7시쯤 캐리어 항공기 편대로 이송 도중 공중에서 발진해 상공 51.4마일, 82.7킬로미터 고도를 찍고 귀환했습니다.

상공 50마일 고도는 우주의 경계로 인정되는 범위입니다.

이번 시험비행은 2011년 미 우주왕복선 프로그램 종료 이후 미국 내에서 처음으로 우주 공간에 도달한 유인 우주선 실험으로, 상업 유인 우주비행의 실현 가능성을 한층 높인 시도로 평가됩니다.
  • [지금 세계는] 버진갤럭틱, 유인 우주 시험비행 성공
    • 입력 2018-12-14 07:34:39
    • 수정2018-12-14 07:39:08
    뉴스광장
영국의 억만장자 리처드 브랜슨 버진그룹 회장이 이끄는 민간 우주탐사기업 버진 갤럭틱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모하비 사막에서 유인 우주선을 쏘아 올리는 시험비행에 성공했습니다.

'스페이스십 투'는 미 서부시간 13일 오전 7시쯤 캐리어 항공기 편대로 이송 도중 공중에서 발진해 상공 51.4마일, 82.7킬로미터 고도를 찍고 귀환했습니다.

상공 50마일 고도는 우주의 경계로 인정되는 범위입니다.

이번 시험비행은 2011년 미 우주왕복선 프로그램 종료 이후 미국 내에서 처음으로 우주 공간에 도달한 유인 우주선 실험으로, 상업 유인 우주비행의 실현 가능성을 한층 높인 시도로 평가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