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뇌물수수 혐의 이용부 전 보성군수 징역 8년
입력 2018.12.14 (10:07) 수정 2018.12.14 (10:07) 930뉴스(광주)
[앵커멘트]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용부 전 보성군수에게 징역 8년이 선고됐습니다.
군수가 공직자의 직분을 망각하고
자치단체 업무의 공정성을 훼손했다는 게
중형의 이유입니다.
보도에 양창희 기잡니다.


[리포트]
지역 업체로부터 뇌물 수 억 원을 받고
축제를 담당하는 업체 선정에도
부당하게 개입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이용부 전 보성군수.

법원이 이 전 군수에게
징역 8년이라는 중형을 선고했습니다.

공무원들을 통해 업체로부터 뇌물 수 억 원을 받은 혐의는
징역 5년에 추징금 4억 7천만 원이
용역업체 선정 과정에 개입한직권남용 등의 혐의에 대해서는
징역 3년이 각각 선고된 겁니다.

법원은 이 전 군수가
공직자의 윤리를 망각하고 뇌물을 받았으며
특정 업체에게 이익을 주기 위해
계약 업무에 관여해 자치단체 업무의 공정성도
훼손했다고 판단했습니다.

재판부는 이 전 군수가 뇌물을 받은 사실을
하급 공무원들의 책임으로 떠넘겼고
수사 중에도 관련자들을 회유하고 협박했다며
중형의 이유를 밝혔습니다.

<설승원/광주지법 순천지원 공보판사 (어제)>
"오늘 판결은 피고인이 보성군수로서 군정을 공정하게 운영할 책임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뇌물을 수수하고 직권을 남용한 데 엄한 책임을 물은 판결입니다."

임명규 전 전남도의회 의장은
이 전 군수에게 뇌물을 준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 판결을 받았지만 회삿돈 횡령 등의 혐의가 인정돼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이 선고됐습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 뇌물수수 혐의 이용부 전 보성군수 징역 8년
    • 입력 2018-12-14 10:07:38
    • 수정2018-12-14 10:07:49
    930뉴스(광주)
[앵커멘트]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용부 전 보성군수에게 징역 8년이 선고됐습니다.
군수가 공직자의 직분을 망각하고
자치단체 업무의 공정성을 훼손했다는 게
중형의 이유입니다.
보도에 양창희 기잡니다.


[리포트]
지역 업체로부터 뇌물 수 억 원을 받고
축제를 담당하는 업체 선정에도
부당하게 개입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이용부 전 보성군수.

법원이 이 전 군수에게
징역 8년이라는 중형을 선고했습니다.

공무원들을 통해 업체로부터 뇌물 수 억 원을 받은 혐의는
징역 5년에 추징금 4억 7천만 원이
용역업체 선정 과정에 개입한직권남용 등의 혐의에 대해서는
징역 3년이 각각 선고된 겁니다.

법원은 이 전 군수가
공직자의 윤리를 망각하고 뇌물을 받았으며
특정 업체에게 이익을 주기 위해
계약 업무에 관여해 자치단체 업무의 공정성도
훼손했다고 판단했습니다.

재판부는 이 전 군수가 뇌물을 받은 사실을
하급 공무원들의 책임으로 떠넘겼고
수사 중에도 관련자들을 회유하고 협박했다며
중형의 이유를 밝혔습니다.

<설승원/광주지법 순천지원 공보판사 (어제)>
"오늘 판결은 피고인이 보성군수로서 군정을 공정하게 운영할 책임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뇌물을 수수하고 직권을 남용한 데 엄한 책임을 물은 판결입니다."

임명규 전 전남도의회 의장은
이 전 군수에게 뇌물을 준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 판결을 받았지만 회삿돈 횡령 등의 혐의가 인정돼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이 선고됐습니다.
KBS 뉴스 양창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