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 별세…생존자 25명
입력 2018.12.14 (13:25) 수정 2018.12.14 (13:26) 사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가 오늘(14일) 오전 별세했습니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는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가 오늘(14일) 오전 8시 향년 92세로 별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할머니는 1943년 17살 때 중국 열하성으로 끌려가 1945년 해방이 될 때까지 고초를 겪었습니다.

해방 이후에도 고향으로 돌아오지 못하다가 지난 2011년 국적회복 후 귀국해 상활안정지원대상자로 등록돼 생활했습니다.

이 할머니를 포함해 8명의 위안부 피해자가 올해 별세하면서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 생존자는 모두 25명으로 줄었습니다.

한편 여성가족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사망에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습니다.
  •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 별세…생존자 25명
    • 입력 2018-12-14 13:25:15
    • 수정2018-12-14 13:26:35
    사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가 오늘(14일) 오전 별세했습니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는 위안부 피해자 이귀녀 할머니가 오늘(14일) 오전 8시 향년 92세로 별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할머니는 1943년 17살 때 중국 열하성으로 끌려가 1945년 해방이 될 때까지 고초를 겪었습니다.

해방 이후에도 고향으로 돌아오지 못하다가 지난 2011년 국적회복 후 귀국해 상활안정지원대상자로 등록돼 생활했습니다.

이 할머니를 포함해 8명의 위안부 피해자가 올해 별세하면서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 생존자는 모두 25명으로 줄었습니다.

한편 여성가족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사망에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