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여당의원들, 우리군 독도방어훈련에 “강렬한 분노” 결의문
입력 2018.12.14 (15:04) 수정 2018.12.14 (15:09) 국제
일본 자민당 의원들이 어제부터 이틀간 일정으로 진행되고 있는 한국 해군의 독도 방어 훈련에 대해 "강렬한 분노"라는 도발적 표현을 써가며 비난했습니다.

14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자민당은 이날 당 본부에서 외교부회(외교위원회) 등 관계 부회들의 합동 회의를 열고 한국 해군의 독도 방어 훈련을 비판하는 결의문을 냈습니다.

자민당 의원들은 이날 회의 후 쓰지 기요토 외무정무관에게 제출한 결의문에서 "우리나라(일본)의 주권에 대한 명백한 도전으로 강렬한 분노를 가지고 비난한다"며 향후 훈련을 저지할 대책을 마련할 것을 일본 정부에 주문했습니다.

이들은 우리 군의 독도 방어 훈련이 한일·일한 의원연맹 합동총회 개최와 같은 시점에 실시됐다면서 "한일 관계의 악화는 한국 측의 행동에 기인한다. 한국 측에 개선할 의도가 없다고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일본 여당의원들, 우리군 독도방어훈련에 “강렬한 분노” 결의문
    • 입력 2018-12-14 15:04:20
    • 수정2018-12-14 15:09:08
    국제
일본 자민당 의원들이 어제부터 이틀간 일정으로 진행되고 있는 한국 해군의 독도 방어 훈련에 대해 "강렬한 분노"라는 도발적 표현을 써가며 비난했습니다.

14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자민당은 이날 당 본부에서 외교부회(외교위원회) 등 관계 부회들의 합동 회의를 열고 한국 해군의 독도 방어 훈련을 비판하는 결의문을 냈습니다.

자민당 의원들은 이날 회의 후 쓰지 기요토 외무정무관에게 제출한 결의문에서 "우리나라(일본)의 주권에 대한 명백한 도전으로 강렬한 분노를 가지고 비난한다"며 향후 훈련을 저지할 대책을 마련할 것을 일본 정부에 주문했습니다.

이들은 우리 군의 독도 방어 훈련이 한일·일한 의원연맹 합동총회 개최와 같은 시점에 실시됐다면서 "한일 관계의 악화는 한국 측의 행동에 기인한다. 한국 측에 개선할 의도가 없다고 받아들일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