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지사 실정 변명 수단으로 혈세 사용말라"
입력 2018.12.14 (21:46) 수정 2018.12.14 (21:48) 제주
제주녹색당은 오늘 논평을 내고
이번 주 지역 일간지 1면에
일제히 제주도의 영리병원 허용 변명 광고가
채우고 있다면서
원 지사의 실정을 변명하기 위한 수단으로
혈세를 사용하지 말라고 비판했습니다.
녹색당은 6개 일간지에
300만 원씩 지출한다해도
천8백만 원 가까운 예산이
도지사의 잘못된 결정을 설명하기 위해
집행되는 것이라고 밝히고,
언론의 방향을 자신에게 유리하게 바꾸려는
시도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 "원지사 실정 변명 수단으로 혈세 사용말라"
    • 입력 2018-12-14 21:46:37
    • 수정2018-12-14 21:48:45
    제주
제주녹색당은 오늘 논평을 내고
이번 주 지역 일간지 1면에
일제히 제주도의 영리병원 허용 변명 광고가
채우고 있다면서
원 지사의 실정을 변명하기 위한 수단으로
혈세를 사용하지 말라고 비판했습니다.
녹색당은 6개 일간지에
300만 원씩 지출한다해도
천8백만 원 가까운 예산이
도지사의 잘못된 결정을 설명하기 위해
집행되는 것이라고 밝히고,
언론의 방향을 자신에게 유리하게 바꾸려는
시도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