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뉴스] 검찰, ‘제자 성추행’ 동덕여대 하일지 교수 기소
입력 2018.12.16 (13:25) 자막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자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서울 동덕여대 하일지 교수가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서울북부지방검찰청은 지난 13일 강제추행 혐의를 받는 하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하 씨는 지난 2015년 12월 자신이 가르치는 제자에게 강제로 입을 맞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하 씨는 검찰 조사에서 학생의 동의가 있었다고 생각해 입을 맞췄다고 진술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검찰은 피해 학생이 하 씨의 행위에 동의했다고 볼만한 근거가 없다고 봤습니다.

또 피해자의 진술이 일관되고 신빙성이 있다고 보고 하 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앞서 피해 학생의 진정으로 조사에 착수한 국가인권위원회는 하 씨가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학생을 추행했다고 봤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7월 검찰에 하 씨에 대한 수사를 의뢰하고 학교에 징계를 권고했습니다.

하 씨는 올해 3월에 학교에 사표를 냈지만 학교는 처리를 보류했습니다.

이에 대해, 피해 학생을 지원하는 동덕여대 학생 모임은 학교가 인권위 결정문이나 검찰 수사 결과를 기다리겠다는 식으로 매번 징계를 미뤄왔다며, 하 씨를 징계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 [자막뉴스] 검찰, ‘제자 성추행’ 동덕여대 하일지 교수 기소
    • 입력 2018-12-16 13:25:55
    자막뉴스
제자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서울 동덕여대 하일지 교수가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서울북부지방검찰청은 지난 13일 강제추행 혐의를 받는 하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하 씨는 지난 2015년 12월 자신이 가르치는 제자에게 강제로 입을 맞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하 씨는 검찰 조사에서 학생의 동의가 있었다고 생각해 입을 맞췄다고 진술한 걸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검찰은 피해 학생이 하 씨의 행위에 동의했다고 볼만한 근거가 없다고 봤습니다.

또 피해자의 진술이 일관되고 신빙성이 있다고 보고 하 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앞서 피해 학생의 진정으로 조사에 착수한 국가인권위원회는 하 씨가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학생을 추행했다고 봤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7월 검찰에 하 씨에 대한 수사를 의뢰하고 학교에 징계를 권고했습니다.

하 씨는 올해 3월에 학교에 사표를 냈지만 학교는 처리를 보류했습니다.

이에 대해, 피해 학생을 지원하는 동덕여대 학생 모임은 학교가 인권위 결정문이나 검찰 수사 결과를 기다리겠다는 식으로 매번 징계를 미뤄왔다며, 하 씨를 징계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문예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