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수 거문도 해상서 소형 유조선-어선 충돌…인명 피해는 없어
입력 2018.12.16 (20:15) 수정 2018.12.16 (20:17) 사회
오늘(16일) 오전 5시쯤 전남 여수 거문도 남쪽 14.8km 해상에서 울산에서 제주로 가던 7백톤급 소형 유조선과 경남 사천 선적 139톤급 어선이 충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어선 어획물 창고 부분에 구멍이 뚫려 선원들이 인근에 있던 다른 배로 옮겨 탔습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한 해경은 배수펌프로 어선에 들어온 바닷물을 퍼내고 선단선을 을 이용해 어선을 사천항으로 예인했습니다.

해경은 두 배가 서로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여수해경 제공]
  • 여수 거문도 해상서 소형 유조선-어선 충돌…인명 피해는 없어
    • 입력 2018-12-16 20:15:36
    • 수정2018-12-16 20:17:52
    사회
오늘(16일) 오전 5시쯤 전남 여수 거문도 남쪽 14.8km 해상에서 울산에서 제주로 가던 7백톤급 소형 유조선과 경남 사천 선적 139톤급 어선이 충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어선 어획물 창고 부분에 구멍이 뚫려 선원들이 인근에 있던 다른 배로 옮겨 탔습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한 해경은 배수펌프로 어선에 들어온 바닷물을 퍼내고 선단선을 을 이용해 어선을 사천항으로 예인했습니다.

해경은 두 배가 서로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여수해경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