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英 ‘공항 마비’ 드론 사태 용의자 무혐의로 풀려나
입력 2018.12.24 (20:32) 수정 2018.12.24 (20:4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국 개트윅 공항을 수십 시간 동안 마비시킨 드론 비행 사건의 용의자 두 명이 체포됐다가 무혐의로 풀려났다고 가디언지가 보도했습니다.

[제이슨 팅글리/서식스 경찰국 총경 : "면밀히 조사한 결과, 두 사람은 이번 사건의 용의자가 아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요주의 인물들을 살펴보고 있습니다."]

당국은 공항 근처에서 발견된 손상된 드론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이지만, 애초에 드론이 존재하지 않았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수사가 난항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한 자선단체는 범인 체포에 도움을 주는 정보 제공자에 대해 5만 파운드, 우리 돈 7천만여 원의 포상금을 내걸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英 ‘공항 마비’ 드론 사태 용의자 무혐의로 풀려나
    • 입력 2018-12-24 20:34:40
    • 수정2018-12-24 20:42:12
    글로벌24
영국 개트윅 공항을 수십 시간 동안 마비시킨 드론 비행 사건의 용의자 두 명이 체포됐다가 무혐의로 풀려났다고 가디언지가 보도했습니다.

[제이슨 팅글리/서식스 경찰국 총경 : "면밀히 조사한 결과, 두 사람은 이번 사건의 용의자가 아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요주의 인물들을 살펴보고 있습니다."]

당국은 공항 근처에서 발견된 손상된 드론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이지만, 애초에 드론이 존재하지 않았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수사가 난항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한 자선단체는 범인 체포에 도움을 주는 정보 제공자에 대해 5만 파운드, 우리 돈 7천만여 원의 포상금을 내걸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