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 목재공장, 통영 낚시배 등 화재 잇따라
입력 2018.12.30 (14:20) 수정 2018.12.31 (09:06) 창원
오늘(30일) 오전 8시 40분쯤
김해시 상동면의
한 목재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7천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40분여 만에 꺼졌습니다.
정오쯤에는
통영시 홍도 근처 바다에서
낚시객들을 태운
6.6톤급 낚싯배에서 불이 나
선장과 낚시객 등 9명은
모두 해경에 구조됐고,
5천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 김해 목재공장, 통영 낚시배 등 화재 잇따라
    • 입력 2018-12-31 09:03:43
    • 수정2018-12-31 09:06:26
    창원
오늘(30일) 오전 8시 40분쯤
김해시 상동면의
한 목재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7천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40분여 만에 꺼졌습니다.
정오쯤에는
통영시 홍도 근처 바다에서
낚시객들을 태운
6.6톤급 낚싯배에서 불이 나
선장과 낚시객 등 9명은
모두 해경에 구조됐고,
5천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