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 동네의원 30곳, 당뇨 등 만성질환도 관리
입력 2018.12.30 (11:10) 수정 2018.12.31 (09:05) 창원
동네의원을 중심으로
당뇨병과 고혈압 등 만성질환을 관리하는
정부 시범 사업이
내년부터 창원에서 시작됩니다.
보건복지부는
다음 달 중순부터 시작되는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에
경남에서는 창원시의사회 소속 의원
30곳이 참여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사업은
동네 의원에서 만성질환자의
치료와 관리계획을 세워 지속적으로 관찰하고
환자를 상담·교육하는 서비스입니다.
  • 창원 동네의원 30곳, 당뇨 등 만성질환도 관리
    • 입력 2018-12-31 09:03:54
    • 수정2018-12-31 09:05:55
    창원
동네의원을 중심으로
당뇨병과 고혈압 등 만성질환을 관리하는
정부 시범 사업이
내년부터 창원에서 시작됩니다.
보건복지부는
다음 달 중순부터 시작되는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에
경남에서는 창원시의사회 소속 의원
30곳이 참여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사업은
동네 의원에서 만성질환자의
치료와 관리계획을 세워 지속적으로 관찰하고
환자를 상담·교육하는 서비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