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업은행, 인도네시아 은행 두 곳 인수 승인 받아…합병작업 착수
입력 2018.12.31 (09:58) 수정 2018.12.31 (10:01) 경제
IBK기업은행이 "인도네시아 금융당국으로부터 현지 은행인 아그리스(Agris)은행과 미트라니아가(Mitraniaga)은행의 인수 승인을 동시에 취득했다"고 오늘(31일) 밝혔습니다.

기업은행은 이번 승인 취득에 따라 두 은행의 합병작업에 착수했습니다. 내년 상반기 중 'IBK인도네시아은행'을 출범시키고, 조기 안정화와 현지화 전략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두 은행 모두 자카르타에 본점을 둔 상장은행으로, 아그리스은행은 인도네시아 전역에 23개, 미트라니아가은행은 13개의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아그리스은행은 소형은행임에도 외환라이선스를 보유해 현지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의 수출입 업무를 바로 지원할 수 있습니다.

김도진 은행장은 글로벌 사업 부문을 기업은행의 미래성장동력 중 하나로 꼽으며 취임 초부터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에 공을 들여온 결과 이번에 기업은행 역사상 최초로 해외은행 인수합병이라는 결실을 봤다고 기업은행은 전했습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두 은행이 고객, 네트워크 면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 중소기업 진출이 활발한 국가를 중심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업은행, 인도네시아 은행 두 곳 인수 승인 받아…합병작업 착수
    • 입력 2018-12-31 09:58:53
    • 수정2018-12-31 10:01:57
    경제
IBK기업은행이 "인도네시아 금융당국으로부터 현지 은행인 아그리스(Agris)은행과 미트라니아가(Mitraniaga)은행의 인수 승인을 동시에 취득했다"고 오늘(31일) 밝혔습니다.

기업은행은 이번 승인 취득에 따라 두 은행의 합병작업에 착수했습니다. 내년 상반기 중 'IBK인도네시아은행'을 출범시키고, 조기 안정화와 현지화 전략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두 은행 모두 자카르타에 본점을 둔 상장은행으로, 아그리스은행은 인도네시아 전역에 23개, 미트라니아가은행은 13개의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아그리스은행은 소형은행임에도 외환라이선스를 보유해 현지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의 수출입 업무를 바로 지원할 수 있습니다.

김도진 은행장은 글로벌 사업 부문을 기업은행의 미래성장동력 중 하나로 꼽으며 취임 초부터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에 공을 들여온 결과 이번에 기업은행 역사상 최초로 해외은행 인수합병이라는 결실을 봤다고 기업은행은 전했습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두 은행이 고객, 네트워크 면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내 중소기업 진출이 활발한 국가를 중심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