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대 한국인 여행객, 그랜드캐니언서 실족 추락
입력 2019.01.03 (09:41) 수정 2019.01.03 (09:44)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그랜드 캐니언을 방문한 한국인 여행객 한 명이 실족 추락해 중태에 빠졌습니다.

주 LA 총영사관에 밝힌 내용을 보면 단체관광으로 미국에 온 것으로 알려진 30대 한국인 여행객 박모 씨가 지난달 30일 그랜드 캐니언 국립공원에서 자유시간 도중 발을 헛디뎌 수십 미터 절벽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사고 직후 박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위중한 상태로 전해졌으며 LA 총영사관은 정확한 사고 경위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 30대 한국인 여행객, 그랜드캐니언서 실족 추락
    • 입력 2019-01-03 09:43:13
    • 수정2019-01-03 09:44:28
    930뉴스
미국 그랜드 캐니언을 방문한 한국인 여행객 한 명이 실족 추락해 중태에 빠졌습니다.

주 LA 총영사관에 밝힌 내용을 보면 단체관광으로 미국에 온 것으로 알려진 30대 한국인 여행객 박모 씨가 지난달 30일 그랜드 캐니언 국립공원에서 자유시간 도중 발을 헛디뎌 수십 미터 절벽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사고 직후 박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위중한 상태로 전해졌으며 LA 총영사관은 정확한 사고 경위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