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전 격차 해소 '안간힘'
입력 2019.01.03 (10:16) 930뉴스(광주)
[앵커멘트]
지난해 서울 종로의 한 고시원과
강동구 성매매 업소 등
사회적 약자가 거주하는 곳에 불이 나
인명피해가 컸습니다.
소방당국이 자치구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안전대책 마련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박영민 기잡니다.


[리포트]
광주의 한 숙박업소

계단을 따라 올라가자 이른바 '달방'이 나옵니다.

방 안엔 폐지가 가득 쌓여 있고,
입구도 각종 물건들로 막혀 있습니다.

화재가 발생했을 때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구조입니다.

소방대원들이 불이 났을 때 쉽게 탈출할 수 있도록
복도에 피난 표지판을 설치합니다.

또 각 방에도 휴대용 조명과
화재대피용 마스크 보관함을 답니다.

<소방대원>
"일반 조명과는 다르게 연기 속에서도
조금 더 잘 보일 수 있게 끔 제작이 돼 있습니다."

소방차 접근이 어려운 좁은 골목의 한 단독주택입니다.

이곳에는 모두 8가구가 살고 있는데요.

보시는 것처럼 전선에는 먼지가 가득하고,
LP가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화재가 났을 때 대피하기도 어려운 구조여서
화재 취약지대로 선정됐습니다.

소방대원이 직접 마스크 보관함의 사용법을 설명하고,
사용하기 편리한 곳에 설치합니다.

주민들은 조금이나마 안심이 된다고 말합니다.

<다세대 주택 주민>
"이런 게 있으면 좀 든든하시겠네요?"
"네. 그렇죠. 좀 든든하죠."

소방당국이 자치구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화재 취약지역에 대한 지원 사업에 나섰습니다.

기초수급대상자가 밀집해 있으면서
건물 건축 연한이 오래된 곳을 빅데이터로 찾아냈습니다.

<나상철/광주 서부소방서 예방안전과>
"관내에 2천 가구 정도 되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주어진 예산 범위 내에서 차차 추진할 계획입니다."

빈부 격차가 안전 격차로 이어지는 상황,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원사업으로
그 격차가 조금씩 줄어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영민입니다.
  • 안전 격차 해소 '안간힘'
    • 입력 2019-01-03 10:16:05
    930뉴스(광주)
[앵커멘트]
지난해 서울 종로의 한 고시원과
강동구 성매매 업소 등
사회적 약자가 거주하는 곳에 불이 나
인명피해가 컸습니다.
소방당국이 자치구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안전대책 마련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박영민 기잡니다.


[리포트]
광주의 한 숙박업소

계단을 따라 올라가자 이른바 '달방'이 나옵니다.

방 안엔 폐지가 가득 쌓여 있고,
입구도 각종 물건들로 막혀 있습니다.

화재가 발생했을 때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구조입니다.

소방대원들이 불이 났을 때 쉽게 탈출할 수 있도록
복도에 피난 표지판을 설치합니다.

또 각 방에도 휴대용 조명과
화재대피용 마스크 보관함을 답니다.

<소방대원>
"일반 조명과는 다르게 연기 속에서도
조금 더 잘 보일 수 있게 끔 제작이 돼 있습니다."

소방차 접근이 어려운 좁은 골목의 한 단독주택입니다.

이곳에는 모두 8가구가 살고 있는데요.

보시는 것처럼 전선에는 먼지가 가득하고,
LP가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화재가 났을 때 대피하기도 어려운 구조여서
화재 취약지대로 선정됐습니다.

소방대원이 직접 마스크 보관함의 사용법을 설명하고,
사용하기 편리한 곳에 설치합니다.

주민들은 조금이나마 안심이 된다고 말합니다.

<다세대 주택 주민>
"이런 게 있으면 좀 든든하시겠네요?"
"네. 그렇죠. 좀 든든하죠."

소방당국이 자치구의 빅데이터를 활용해
화재 취약지역에 대한 지원 사업에 나섰습니다.

기초수급대상자가 밀집해 있으면서
건물 건축 연한이 오래된 곳을 빅데이터로 찾아냈습니다.

<나상철/광주 서부소방서 예방안전과>
"관내에 2천 가구 정도 되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주어진 예산 범위 내에서 차차 추진할 계획입니다."

빈부 격차가 안전 격차로 이어지는 상황,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원사업으로
그 격차가 조금씩 줄어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영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