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불위기경보 ‘주의’로 상향…1월 초 발령은 처음
입력 2019.01.03 (15:58) 수정 2019.01.03 (16:09) 경제
전국에 건조주의보가 4주째 이어지는데다 강풍으로 산불 위험이 커짐에 따라, 산림청이 산불재난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한단계 상향 발령했습니다.

현재 강원도 산간지역을 포함한 동해안 전 지역과 서울, 부산, 대구, 울산, 경기도와 경상도 일부 지역에 건조경보가 발령 중입니다.

건조경보는 실효습도 25% 이하가 2일 이상 지속, 건조주의보는 실효습도가 25∼35%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효됩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의 산불위험지수가 51 이상이고, 당분간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어서 산불 발생 위험이 큰 상황입니다.

1월 초에 산불위기경보가 '주의' 단계로 발령된 경우는 2007년 산불재난관리체계가 정비된 이후 올해가 처음입니다. 지난해 가을부터 가뭄이 이어져 서해안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전국적으로 산불위험이 커졌기 때문입니다.

올해는 건조주의보가 28일째 지속하고 건조경보도 일주일째 이어져 산불위험이 큰 강원도와 경북 동해안 지역에 대한 사전대비가 필요합니다.

산림청과 각 지역 산불 관리기관은 산불감시 인력을 배치하고 드론·감시카메라를 활용해 농·산촌 지역 영농부산물 소각행위 등 단속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이종건 산림보호국장은 "산림인접지에서 불을 피우는 행위를 금지하고 산행할 때 산불 안전수칙을 준수하는 등 국민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산불위기경보 ‘주의’로 상향…1월 초 발령은 처음
    • 입력 2019-01-03 15:58:42
    • 수정2019-01-03 16:09:32
    경제
전국에 건조주의보가 4주째 이어지는데다 강풍으로 산불 위험이 커짐에 따라, 산림청이 산불재난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한단계 상향 발령했습니다.

현재 강원도 산간지역을 포함한 동해안 전 지역과 서울, 부산, 대구, 울산, 경기도와 경상도 일부 지역에 건조경보가 발령 중입니다.

건조경보는 실효습도 25% 이하가 2일 이상 지속, 건조주의보는 실효습도가 25∼35%인 상태가 2일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효됩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의 산불위험지수가 51 이상이고, 당분간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어서 산불 발생 위험이 큰 상황입니다.

1월 초에 산불위기경보가 '주의' 단계로 발령된 경우는 2007년 산불재난관리체계가 정비된 이후 올해가 처음입니다. 지난해 가을부터 가뭄이 이어져 서해안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전국적으로 산불위험이 커졌기 때문입니다.

올해는 건조주의보가 28일째 지속하고 건조경보도 일주일째 이어져 산불위험이 큰 강원도와 경북 동해안 지역에 대한 사전대비가 필요합니다.

산림청과 각 지역 산불 관리기관은 산불감시 인력을 배치하고 드론·감시카메라를 활용해 농·산촌 지역 영농부산물 소각행위 등 단속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이종건 산림보호국장은 "산림인접지에서 불을 피우는 행위를 금지하고 산행할 때 산불 안전수칙을 준수하는 등 국민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