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동서, 탄력순찰 근무 중 대형화재 막아
입력 2019.01.03 (14:00) 안동
경찰이 주민들의 신청으로
탄력순찰 근무를 하다가
대형 화재를 막았습니다.
안동경찰서는 어제 오후 2시쯤
옥동 일대를 탄력 순찰하던
김병현 경사와 황성대 순경이
한 비닐하우스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해
인근 주민 78살 A 씨 부부 등을
대피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비닐하우스에서 시작된 불은
인근 야산으로 옮겨졌지만,
빠른 대처로 10여 분 만에 꺼졌습니다. (끝)
  • 안동서, 탄력순찰 근무 중 대형화재 막아
    • 입력 2019-01-04 08:42:54
    안동
경찰이 주민들의 신청으로
탄력순찰 근무를 하다가
대형 화재를 막았습니다.
안동경찰서는 어제 오후 2시쯤
옥동 일대를 탄력 순찰하던
김병현 경사와 황성대 순경이
한 비닐하우스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해
인근 주민 78살 A 씨 부부 등을
대피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비닐하우스에서 시작된 불은
인근 야산으로 옮겨졌지만,
빠른 대처로 10여 분 만에 꺼졌습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