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 단독주택서 LP가스 폭발로 1명 중상
입력 2019.01.08 (00:30) 수정 2019.01.08 (01:37) 사회
어제(7일) 밤 9시 50분 쯤 대전시 유천동의 한 단독주택에서 LP가스가 폭발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64살 A씨가 양손과 발에 2도 화상을 입는 등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소방당국은 LP가스가 집 안에 퍼져 있는 상태에서 A씨가 라이터를 켜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대전 단독주택서 LP가스 폭발로 1명 중상
    • 입력 2019-01-08 00:30:42
    • 수정2019-01-08 01:37:35
    사회
어제(7일) 밤 9시 50분 쯤 대전시 유천동의 한 단독주택에서 LP가스가 폭발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64살 A씨가 양손과 발에 2도 화상을 입는 등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소방당국은 LP가스가 집 안에 퍼져 있는 상태에서 A씨가 라이터를 켜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