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와대, 15일 대기업 간담회 질문 미리 받기로…“효율성 높이는 취지”
입력 2019.01.08 (14:46) 수정 2019.01.08 (14:50) 정치
청와대는 15일로 예정된 대기업·중견기업 청와대 초청 간담회를 앞두고 기업들로부터 질문을 미리 받기로 했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8일) 정례브리핑에서, 어제 열린 중소·벤처기업인들과의 대화에서 너무 많은 질문이 쏟아져 답하는 데 어려움을 겪은 만큼, 기업이 궁금해하는 점을 앞서 파악하고 답변을 준비해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취지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이렇게 접수한 질문을 책자 형태로 만들어 행사장에서 배포하고, 여기에 포함된 모든 질문에 담당 부처가 답변하도록 계획입니다.

김 대변인은 다만, "사전에 접수되지 않은 질문이 나와도 대화를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어제 중소·벤처 기업인 200여 명을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를 한 문 대통령은 15일에는 대기업·중견기업 및 지방상공회의소 회장단을 초청해 타운홀 미팅 형식의 대화를 나눌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청와대, 15일 대기업 간담회 질문 미리 받기로…“효율성 높이는 취지”
    • 입력 2019-01-08 14:46:50
    • 수정2019-01-08 14:50:26
    정치
청와대는 15일로 예정된 대기업·중견기업 청와대 초청 간담회를 앞두고 기업들로부터 질문을 미리 받기로 했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8일) 정례브리핑에서, 어제 열린 중소·벤처기업인들과의 대화에서 너무 많은 질문이 쏟아져 답하는 데 어려움을 겪은 만큼, 기업이 궁금해하는 점을 앞서 파악하고 답변을 준비해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취지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이렇게 접수한 질문을 책자 형태로 만들어 행사장에서 배포하고, 여기에 포함된 모든 질문에 담당 부처가 답변하도록 계획입니다.

김 대변인은 다만, "사전에 접수되지 않은 질문이 나와도 대화를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어제 중소·벤처 기업인 200여 명을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를 한 문 대통령은 15일에는 대기업·중견기업 및 지방상공회의소 회장단을 초청해 타운홀 미팅 형식의 대화를 나눌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