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음주사고 축소 대가 상습 금품수수 혐의 경찰관 영장
입력 2019.01.08 (16:57) 사회
부산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음주 교통 사고를 낸 운전자들에게 접근해 사건 축소 등을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로 부산 모 경찰서 소속 53살 A 경위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A 경위는 지난달 1일 혈중알코올농도 0.263% 상태로 운전하다, 단속 중이던 경찰 순찰차를 들이받은 화물차 운전자에게 "단순 음주 사건으로 처리해 주겠다"며 2백만 원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경위는 이 사건 외에도 지난해 3월부터 5차례에 걸쳐 음주 사고 운전자들에게 접근해 사건 축소나 수사 편의 제공을 명분으로 330만 원을 요구했고, 이 가운데 230만 원을 받아챙긴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경위가 일부 혐의를 부인하지만, 관련 증거와 진술을 모두 확보했다"며, "수사 결과를 청문감사실에 통보해 엄중 문책할 예정이다"라고 밝혔습니다.
  • 음주사고 축소 대가 상습 금품수수 혐의 경찰관 영장
    • 입력 2019-01-08 16:57:25
    사회
부산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음주 교통 사고를 낸 운전자들에게 접근해 사건 축소 등을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로 부산 모 경찰서 소속 53살 A 경위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A 경위는 지난달 1일 혈중알코올농도 0.263% 상태로 운전하다, 단속 중이던 경찰 순찰차를 들이받은 화물차 운전자에게 "단순 음주 사건으로 처리해 주겠다"며 2백만 원을 요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경위는 이 사건 외에도 지난해 3월부터 5차례에 걸쳐 음주 사고 운전자들에게 접근해 사건 축소나 수사 편의 제공을 명분으로 330만 원을 요구했고, 이 가운데 230만 원을 받아챙긴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경위가 일부 혐의를 부인하지만, 관련 증거와 진술을 모두 확보했다"며, "수사 결과를 청문감사실에 통보해 엄중 문책할 예정이다"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