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암서 화물차 실린 맥주 200상자 도로에 쏟아져
입력 2019.01.08 (21:53) 수정 2019.01.09 (16:05) 뉴스9(광주)
오늘 오전 11시쯤
영암군 삼호읍의
한 교차로를 달리던
화물차에서
맥주 2백여 상자가
도로 위로 떨어졌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A씨가 몰던 트럭이
회전 구간에서
무게 중심을 잃으면서
맥주 상자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영암서 화물차 실린 맥주 200상자 도로에 쏟아져
    • 입력 2019-01-08 21:53:09
    • 수정2019-01-09 16:05:20
    뉴스9(광주)
오늘 오전 11시쯤
영암군 삼호읍의
한 교차로를 달리던
화물차에서
맥주 2백여 상자가
도로 위로 떨어졌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A씨가 몰던 트럭이
회전 구간에서
무게 중심을 잃으면서
맥주 상자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