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보이스피싱 1,069건 발생…피해액 120억 원
입력 2019.01.08 (21:58) 춘천
지난해 강원도에서
전화금융사기, 일명 보이스피싱 범죄가
천 건 넘게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강원지방경찰청은
지난해 도내 보이스피싱 범죄 건수는 천69건에
피해액은 120억 원에 달했다고 밝혔습니다.
범죄 피해자의 연령대는
40대에서 50대 사이가 6백여 명으로
전체 피해자의 62%를 차지했고,
30대 이하도 27%를 차지했습니다.
특히, 지난해엔
피해자의 스마트폰에 악성코드를 심어
피해자가 전화를 걸면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자동 연결되도록 하는 수법이
새로 등장했습니다.(끝)
  • 지난해 보이스피싱 1,069건 발생…피해액 120억 원
    • 입력 2019-01-08 21:58:07
    춘천
지난해 강원도에서
전화금융사기, 일명 보이스피싱 범죄가
천 건 넘게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강원지방경찰청은
지난해 도내 보이스피싱 범죄 건수는 천69건에
피해액은 120억 원에 달했다고 밝혔습니다.
범죄 피해자의 연령대는
40대에서 50대 사이가 6백여 명으로
전체 피해자의 62%를 차지했고,
30대 이하도 27%를 차지했습니다.
특히, 지난해엔
피해자의 스마트폰에 악성코드를 심어
피해자가 전화를 걸면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자동 연결되도록 하는 수법이
새로 등장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