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외식 품목별 가격 동향 주시…물가 불안 적극 대응”
입력 2019.01.11 (09:58) 수정 2019.01.11 (09:59) 경제
정부가 최근 외식 물가가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크게 웃돌고 있다며, 외식 품목별 가격 동향을 자세히 주시해 물가 불안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호승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제1차 물가 관계차관회의 및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방향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호승 차관은 모두 발언에서 "지난해 소비자 물가는 1.5% 상승했는데, 외식 물가가 이를 크게 웃돌고 있다"며, "식재료비 공동구매 지원과 일자리안정자금 확대 등을 통해 외식업체들의 부담을 완화해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다가올 설 연휴를 맞이해 생계 부담을 덜고, 경제활력을 높이도록 설 민생 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이 차관은 밝혔습니다. 이 차관은 이번 대책으로 "성수품을 중심으로 명절 물가를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명절을 계기로 소비와 관광을 활성화하는 한편, 소상공인과 저소득층 등 어려운 계층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는 데 역점을 두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회의에서 관계부처 차관들은 데이터와 인공지능(AI), 수소 경제 등 산업 전반을 혁신하는데 근간이 되는 플랫폼 경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조만간 중장기 계획 최종안도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플랫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1조 5천억 원을 투입하는 등 앞으로 중장기계획에 따라 포괄적, 체계적으로 플랫폼 경제 활성화를 지원해나갈 계획입니다.

데이터 시장은 2023년까지 30조 원 규모로 확대하고, AI 유니콘 기업을 10개 이상 육성하는 한편 수소 경제는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우위를 지속해서 유지하고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뒷받침한다는 게 정부의 계획입니다.

정부는 이 밖에 2019년 경제정책 방향 집행을 위해 이달 안에 관광산업 활성화 방안과 산업혁신 세부추진계획을 마련하고, 기업구조조정 활성화를 위한 기업활력법 개정안도 발의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정부 “외식 품목별 가격 동향 주시…물가 불안 적극 대응”
    • 입력 2019-01-11 09:58:33
    • 수정2019-01-11 09:59:23
    경제
정부가 최근 외식 물가가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크게 웃돌고 있다며, 외식 품목별 가격 동향을 자세히 주시해 물가 불안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호승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제1차 물가 관계차관회의 및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방향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호승 차관은 모두 발언에서 "지난해 소비자 물가는 1.5% 상승했는데, 외식 물가가 이를 크게 웃돌고 있다"며, "식재료비 공동구매 지원과 일자리안정자금 확대 등을 통해 외식업체들의 부담을 완화해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다가올 설 연휴를 맞이해 생계 부담을 덜고, 경제활력을 높이도록 설 민생 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이 차관은 밝혔습니다. 이 차관은 이번 대책으로 "성수품을 중심으로 명절 물가를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명절을 계기로 소비와 관광을 활성화하는 한편, 소상공인과 저소득층 등 어려운 계층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는 데 역점을 두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날 회의에서 관계부처 차관들은 데이터와 인공지능(AI), 수소 경제 등 산업 전반을 혁신하는데 근간이 되는 플랫폼 경제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조만간 중장기 계획 최종안도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플랫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1조 5천억 원을 투입하는 등 앞으로 중장기계획에 따라 포괄적, 체계적으로 플랫폼 경제 활성화를 지원해나갈 계획입니다.

데이터 시장은 2023년까지 30조 원 규모로 확대하고, AI 유니콘 기업을 10개 이상 육성하는 한편 수소 경제는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우위를 지속해서 유지하고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뒷받침한다는 게 정부의 계획입니다.

정부는 이 밖에 2019년 경제정책 방향 집행을 위해 이달 안에 관광산업 활성화 방안과 산업혁신 세부추진계획을 마련하고, 기업구조조정 활성화를 위한 기업활력법 개정안도 발의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