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품권 돌린 최병윤 전 도의원 항소 기각
입력 2019.01.11 (20:33) 충주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유권자들에게 상품권을 살포한 혐의로 기소된
최병윤 전 충북도의원의 항소가 기각됐습니다.
대전고법 청주재판부 형사1부는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최 전 의원의 항소를 기각하고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벌금 천만 원의 원심을 유지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음성군수 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했던 최 전 의원은
2017년 11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유권자 11명에게 10만 원권 상품권 24장을 돌리고,
지인에게도 상품권 620만 원어치를
건넨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상품권 돌린 최병윤 전 도의원 항소 기각
    • 입력 2019-01-11 20:33:20
    충주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유권자들에게 상품권을 살포한 혐의로 기소된
최병윤 전 충북도의원의 항소가 기각됐습니다.
대전고법 청주재판부 형사1부는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최 전 의원의 항소를 기각하고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벌금 천만 원의 원심을 유지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음성군수 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했던 최 전 의원은
2017년 11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유권자 11명에게 10만 원권 상품권 24장을 돌리고,
지인에게도 상품권 620만 원어치를
건넨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