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드라이브 스루 이용하려다”…카페 내부로 승용차 돌진
입력 2019.01.18 (17:31) 수정 2019.01.18 (17:58) 사회
18일 (오늘) 오후 4시 30분 쯤,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한 카페에서 30대 운전자가 몰던 소형 승용차가 매장 유리창을 뚫고 내부로 돌진했습니다.

이 사고로 매장 내에 있던 손님 2명이 유리 파편 등에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매장 내부 집기 등이 부서졌습니다.

이 운전자는 경찰 조사에서 "차에 탄 채로 주문하는 시스템을 이용하려고 했는데 실수로 사고를 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이 운전자가 운전 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드라이브 스루 이용하려다”…카페 내부로 승용차 돌진
    • 입력 2019-01-18 17:31:07
    • 수정2019-01-18 17:58:14
    사회
18일 (오늘) 오후 4시 30분 쯤,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한 카페에서 30대 운전자가 몰던 소형 승용차가 매장 유리창을 뚫고 내부로 돌진했습니다.

이 사고로 매장 내에 있던 손님 2명이 유리 파편 등에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매장 내부 집기 등이 부서졌습니다.

이 운전자는 경찰 조사에서 "차에 탄 채로 주문하는 시스템을 이용하려고 했는데 실수로 사고를 냈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이 운전자가 운전 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