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미정상회담 환영…항구적 평화 전환점 기대”
입력 2019.01.19 (12:02) 수정 2019.01.19 (12:0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와대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다음 달 말쯤 개최될 것이라고 미 백악관이 발표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19일) 서면 논평을 통해 이번 북미 정상회담이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확고히 다질 수 있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을 통해 지난해 남북미 세 정상이 합의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관련국들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북미정상회담 환영…항구적 평화 전환점 기대”
    • 입력 2019-01-19 12:04:25
    • 수정2019-01-19 12:06:45
    뉴스 12
청와대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다음 달 말쯤 개최될 것이라고 미 백악관이 발표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19일) 서면 논평을 통해 이번 북미 정상회담이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확고히 다질 수 있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을 통해 지난해 남북미 세 정상이 합의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관련국들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