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프랑스 기저귀 독성물질 발견
입력 2019.01.24 (07:31) 수정 2019.01.24 (13:07)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 아기 기저귀에서 독성물질이 발견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현지시간 23일 프랑스 환경청이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제초제로 쓰이는 글리포세이트와 알러지 유발 성분이 있는 부틸메칠프로피오날, 다이옥신 등 기준치를 넘어서는 12가지 독성물질이 아기 기저귀 제품에서 발견됐습니다.

프랑스 환경당국은 제조업체 등에 곧바로 독성물질을 제거하도록 시정조치를 촉구했지만 문제가 된 기저귀 제품 목록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 [지금 세계는] 프랑스 기저귀 독성물질 발견
    • 입력 2019-01-24 07:37:47
    • 수정2019-01-24 13:07:08
    뉴스광장
프랑스 아기 기저귀에서 독성물질이 발견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현지시간 23일 프랑스 환경청이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제초제로 쓰이는 글리포세이트와 알러지 유발 성분이 있는 부틸메칠프로피오날, 다이옥신 등 기준치를 넘어서는 12가지 독성물질이 아기 기저귀 제품에서 발견됐습니다.

프랑스 환경당국은 제조업체 등에 곧바로 독성물질을 제거하도록 시정조치를 촉구했지만 문제가 된 기저귀 제품 목록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