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직 경찰 또 음주운전...사고내고 도주
입력 2019.01.24 (08:21) 수정 2019.01.24 (08:23) 울산
현직 경찰관이
또 음주운전을 하다 사고를 내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어제(23일) 새벽 0시 40분쯤
울산 중부경찰서 소속 황모 경장이
북구 신천동의 한 교차로에서
술에 취한 채 승용차를 몰고 횡단보도와 인도를 넘어
주차장에 있던 버스를 들이받은 뒤 차를 버리고 2백미터 가량을 달아났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고 당시 황 경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85% 상태였습니다.
이른바 윤창호법 시행이후
현직 경찰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사례는 벌써 여섯번쨉니다.
  • 현직 경찰 또 음주운전...사고내고 도주
    • 입력 2019-01-24 08:21:58
    • 수정2019-01-24 08:23:50
    울산
현직 경찰관이
또 음주운전을 하다 사고를 내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어제(23일) 새벽 0시 40분쯤
울산 중부경찰서 소속 황모 경장이
북구 신천동의 한 교차로에서
술에 취한 채 승용차를 몰고 횡단보도와 인도를 넘어
주차장에 있던 버스를 들이받은 뒤 차를 버리고 2백미터 가량을 달아났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고 당시 황 경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85% 상태였습니다.
이른바 윤창호법 시행이후
현직 경찰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사례는 벌써 여섯번쨉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