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기저귀에서 독성물질 발견
입력 2019.01.24 (10:41) 수정 2019.01.24 (13:2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에서 판매되는 아기 기저귀에서 독성 물질이 발견됐습니다.

제초제로 쓰이는 '글리포세이트'와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부틸페닐 메칠프로피오날' 등입니다.

당국은 곧바로 제조업체에 독성물질을 제거하도록 촉구했지만 문제가 된 기저귀 제품 목록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 프랑스, 기저귀에서 독성물질 발견
    • 입력 2019-01-24 10:41:14
    • 수정2019-01-24 13:21:13
    지구촌뉴스
프랑스에서 판매되는 아기 기저귀에서 독성 물질이 발견됐습니다.

제초제로 쓰이는 '글리포세이트'와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부틸페닐 메칠프로피오날' 등입니다.

당국은 곧바로 제조업체에 독성물질을 제거하도록 촉구했지만 문제가 된 기저귀 제품 목록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