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달서구, 민원 해결에 성금 사용 비판 확산
입력 2019.01.24 (12:01) 대구
대구 달서구청이 이웃돕기 성금을
민원 해결에 사용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비판 여론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정의당 대구시당은
"성금을 비밀리에 민원인에게 전달한 것은
실정법 위반 혐의가 있다"라며
"선거법상 기부행위 위반 여부도
가려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우리복지시민연합도
"구청장 지시 없이는 불가능한 일"이라며
구청장 해명과 관련자 문책을 요구했습니다.
한편, 달서구청은 구청의 행정 조치로
피해를 봤다며 1년 넘게 민원을 제기한 A씨에게
지난 해 9월, 직원들이 모은 이웃돕기 성금 등
천만원을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끝)
  • 달서구, 민원 해결에 성금 사용 비판 확산
    • 입력 2019-01-24 12:01:19
    대구
대구 달서구청이 이웃돕기 성금을
민원 해결에 사용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비판 여론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정의당 대구시당은
"성금을 비밀리에 민원인에게 전달한 것은
실정법 위반 혐의가 있다"라며
"선거법상 기부행위 위반 여부도
가려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우리복지시민연합도
"구청장 지시 없이는 불가능한 일"이라며
구청장 해명과 관련자 문책을 요구했습니다.
한편, 달서구청은 구청의 행정 조치로
피해를 봤다며 1년 넘게 민원을 제기한 A씨에게
지난 해 9월, 직원들이 모은 이웃돕기 성금 등
천만원을 전달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