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9시즌 담금질’ kt, 이대은 등 49명 스프링캠프 참가
입력 2019.01.24 (13:17) 연합뉴스
프로야구 kt wiz는 재기를 노리는 베테랑 이대형과 신인 이대은 등 49명의 스프링캠프 참가자를 24일 발표했다.

kt는 오는 29일 전지훈련지인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으로 떠나고, 현지시간으로 2월 1일부터 3월 6일까지 34일간 2019시즌을 향한 담금질에 들어간다. 귀국일은 8일이다.

캠프 명단에는 주장 유한준, 박경수, 황재균, 강백호 등 주축 선수와 함께 2019년 신인 선수인 이대은, 전용주, 이상동, 손동현(이상 투수), 고성민(포수), 박민석(내야수) 6명이 포함됐다.

또 2017년 8월 무릎 십자인대 파열 부상으로 수술을 받고 긴 재활의 시간을 보내다 2018시즌 막판 교체 출전으로 경기에 모습을 드러냈던 외야수 이대형도 스프링캠프에 합류한다. kt 관계자는 "이대형의 몸 상태는 완벽하다고 한다"고 전했다.

황재균은 지난 19일, 장성우, 김재윤, 주권, 신병률은 지난 23일 각각 출국해 캠프지에서 자율 훈련을 하고 있다.

이강철 감독과 12명의 코치가 선수들을 지도한다. 샌디 게레로 신임 타격코치와 멜 로하스 주니어, 라울 알칸타라, 윌리엄 쿠에바스 등 외국인 선수들은 캠프 시작에 맞춰 현지에서 합류한다.

kt는 "캠프 초반에는 체력, 전술 훈련으로 팀워크를 강화하고, 후반부에는 NC 다이노스, 키움 히어로즈, 미국 마이너리그 연합팀 등과 12차례 평가전을 벌여 경기력을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2019시즌 담금질’ kt, 이대은 등 49명 스프링캠프 참가
    • 입력 2019-01-24 13:17:44
    연합뉴스
프로야구 kt wiz는 재기를 노리는 베테랑 이대형과 신인 이대은 등 49명의 스프링캠프 참가자를 24일 발표했다.

kt는 오는 29일 전지훈련지인 미국 애리조나주 투산으로 떠나고, 현지시간으로 2월 1일부터 3월 6일까지 34일간 2019시즌을 향한 담금질에 들어간다. 귀국일은 8일이다.

캠프 명단에는 주장 유한준, 박경수, 황재균, 강백호 등 주축 선수와 함께 2019년 신인 선수인 이대은, 전용주, 이상동, 손동현(이상 투수), 고성민(포수), 박민석(내야수) 6명이 포함됐다.

또 2017년 8월 무릎 십자인대 파열 부상으로 수술을 받고 긴 재활의 시간을 보내다 2018시즌 막판 교체 출전으로 경기에 모습을 드러냈던 외야수 이대형도 스프링캠프에 합류한다. kt 관계자는 "이대형의 몸 상태는 완벽하다고 한다"고 전했다.

황재균은 지난 19일, 장성우, 김재윤, 주권, 신병률은 지난 23일 각각 출국해 캠프지에서 자율 훈련을 하고 있다.

이강철 감독과 12명의 코치가 선수들을 지도한다. 샌디 게레로 신임 타격코치와 멜 로하스 주니어, 라울 알칸타라, 윌리엄 쿠에바스 등 외국인 선수들은 캠프 시작에 맞춰 현지에서 합류한다.

kt는 "캠프 초반에는 체력, 전술 훈련으로 팀워크를 강화하고, 후반부에는 NC 다이노스, 키움 히어로즈, 미국 마이너리그 연합팀 등과 12차례 평가전을 벌여 경기력을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